default_setNet1_2

총무원장 후보들 “선거인단 현명한 선택” 당부

기사승인 2017.10.11  19:18:53

공유
default_news_ad1

   
 
선거운동기간 10월11일 자정 종료
각 선대본부 선거인단에 지지 호소
10월12일 오후 1시부터 투표 진행
3시30분경 당선자 윤곽 드러날 듯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의 공식선거운동 기간이 10월11일 자정을 기해 종료된다. 이에 따라 각 후보 진영은 선거운동을 마무리하고 “선거인단의 현명한 선택”을 촉구했다. 특히 기호 1번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와 기호 2번 수불 스님 선거대책본부는 각각 기자간담회를 열어 선거운동을 마무리하는 입장을 밝혔다.

기호 1번 설정 스님 선거대책본부는 10월11일 오후 선거운동을 마무리하는 기자간담회를 열어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는 한국불교와 우리 종단의 새 역사를 열어가는 첫걸음”이라며 “우리 모두가 종단 역사의 주인이 되는 장엄한 불사에 선거인단 스님들께서 뜻을 모아 달라”고 호소했다.

설정 스님은 선거대책본부 홍보단장 정만 스님이 대독한 글을 통해 “비록 짧은 기간이지만 원로 대덕 큰스님 이하 본사주지 스님과 중진스님들을 비롯한 선거인의 소중한 고견과 경책을 마음으로 듣고 새겼다”고 밝혔다. 스님은 이어 “교구를 활성화시키고, 종단의 정체성 확립을 위해 수행가풍을 확립하라는 의견과 노후가 걱정된다는 비구니스님의 간곡한 호소에 이르기까지 승가공동체의 구성원으로서 참으로 많이 느끼고 배웠다”고 강조했다.

스님은 또 “저는 앞으로 조고각하하고 하심하며 종도 여러분들의 말씀에 더욱 귀 기울일 것”이라며 “종정과 원로의장스님, 그리고 원로대덕과 제방의 모든 스님들의 뜻까지 제대로 살펴 우리 종단의 미래를 위해 견마지로를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기호 2번 수불 스님 선거대책본부도 10월11일 기자간담회를 열어 선거대책본부 차원의 마지막 성명을 발표했다.

수불 스님 측은 “선거를 하루 앞둔 오늘 돌이켜보니 지난 선거기간 동안 여러 어른스님들과 도반들 기대에 부응했는지 겸허하게 반성하게 된다”며 “‘한국불교가 이래선 안된다’는 우려 등 진솔한 소리를 들으며 성찰하고 경책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다. 이어 “종도들의 소리를 집대성한 것이 수불 스님과 선대위가 내세운 종책들”이라며 “만일 뜻을 바로 받들지 못했다면 오로지 선대위의 부족함일 뿐”이라고 덧붙였다.

수불 스님 측은 “선거인단 스님들은 이해관계보다 한국불교의 미래와 중흥에 어떤 분이 적합한 가를 판단해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달라”며 “선거운동의 긴 여정을 오늘 밤 12시로 마무리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수불 스님은 또 “한 줄기 희망이 있다면 한국불교의 저력은 위기 상황에서 나온다는 믿음”이라며 “선거인단과 선대위 구성원들이 종단을 사랑하고 승가공동체를 걱정하는 마음은 하나”라고 강조했다.

공식선거운동기간이 마무리되면서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는 개막을 앞두고 있다. 조계종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는 10월12일 오후 1~3시 서울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전통공연장에서 열리며 오후 1시 중앙선거관리위원장 종훈 스님의 투표시작 선언으로 시작된다.

이번 선거에는 직할교구 8명과 23개 교구본사에서 선출된 선거인단 230명, 중앙종회의원 81명을 합쳐 총 319명이 투표에 참여한다. 선거인단 투표는 오후 3시까지 진행되며, 중앙선관위원장 종훈 스님의 투표종료 선언에 이어 중앙선관위원과 후보 측 참관인 등이 참여한 가운데 개표를 진행한다.

1차 투표결과 319명 선거인단의 과반인 160표를 획득하면 당선이 확정된다. 그러나 어느 누구도 과반을 획득하지 못할 경우 최다 득표 2인을 대상으로 결선투표가 진행된다. 결선투표는 과반에 관계없이 다득표자가 당선인으로 확정된다.

1차 개표결과는 3시30분경 나올 것으로 보인다. 1차 개표결과 당선인이 확정되면 중앙선관위원장은 즉시 당선인에게 당선증을 교부한다. 당선인은 이후 서울 조계사 대웅전을 찾아 부처님께 제35대 총무원장 당선을 고하는 고불식을 갖고, 이어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1층 로비에서 당선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권오영‧김현태‧최호승 기자


[1411호 / 2017년 10월 18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저작권자 © 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2
set_hot_S1N1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