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입수능 앞둔 수험생 어머니의 간절한 발원

기사승인 2017.11.14  13:40:11

공유
default_news_ad1

   
 
2018학년도 대입수능시험을 일주일 앞둔 11월9일, 서울 조계사(주지 지현 스님)는 ‘대학합격발원 수능기도법회’를 봉행했다. ‘자녀를 위한 행복한 동행, 111일 화엄성중기도’와 연계해 수능특별기도를 시작한 수험생 학부모들은 애타는 마음으로 조계사 부처님 전에 엎드렸다. 자녀들이 최선의 결실을 맺을 수 있길 기원하며 서원지를 작성하고 초 공양을 올리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기도를 마치고 나온 배혜정(48)씨는 “편안한 마음으로 시험에 임해 제 실력을 발휘할 수 있길 기원했다”고 말했다. 조계사 수능특별기도는 11월15일 회향한다.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1415호 / 2017년 11월 15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저작권자 © 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2
set_hot_S1N1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