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창원 불심, 설 앞두고 이웃 위한 자비 나눔

기사승인 2018.02.12  18:47:20

공유
default_news_ad1

- 2월4일, 창원연·금강자비회
한부모가정 등에 5000만원

   
 
민족의 명절 설을 맞아 창원 불교도들이 지역의 소외 이웃을 위한 자비행을 펼쳤다.

창원시불교연합회(회장 도홍 스님)와 금강자비회(이사장 원문 스님)는 2월4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제28회 이웃사랑 자비나눔 한마당’<사진>을 개최했다. 이 법석에서 창원시불교연합회와 금강자비회는 창원시 등에서 추천받은 지역 소외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을 마련하고 설 명절을 따뜻하게 보내기를 기원했다.

행사에서는 한부모 가정 30가구에 60만원씩 1800만원을 전달한 것을 비롯해 모범 청소년 25명에게 장학금 각 60만원씩 1500만원, 다문화 가정 결혼이주여성 18명에게 50만원씩 900만원, 홀몸어르신 20명에게 20만원씩 400만원을 전달했다. 또 창원, 마산 시각장애인협회에 각 100만원씩 200만원을 전달하는 등 총 성금 4800만원이 전달됐다. 성금 전달과 더불어 통조림 50세트를 비롯한 명절음식 재료, 결혼이주여성을 위한 꽃다발 등 상품도 다채롭게 전달됐다. 전달식에 앞서 신유식 색소폰 연주가의 축하 공연도 마련돼 훈훈함을 더했다.

이날 창원시불교연합회장 도홍 스님은 봉행사에서 “108만 시민을 자랑하는 창원시의 위상에 걸맞게 창원시의 번영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항상 시민들과 함께하는 창원시불교연합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금강자비회 신임 이사장으로 취임한 원문 스님도 “28회에 이르기까지 해마다 자비 나눔을 실천해 오신 대덕 큰스님들과 여러 불자님들에게 감사드리는 마음”이라며 동참의 뜻을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창원시불교연합회장 도홍, 전 회장 원행, 수석부회장 월장, 금강자비회 이사장 원문 스님 등 창원지역 스님들과 안상수 창원시장, 박종훈 경남 교육감, 노회찬 국회의원 등 사부대중 500여명이 동참했다. 또 이 자리에서 참가자들은 법회의 시작과 함께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를 추모하는 묵념을 통해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창원=주영미 기자 ez001@beopbo.com
 

[1428호 / 2018년 2월 14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주영미 기자 ez001@beopbo.com

<저작권자 © 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2
set_hot_S1N1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