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민MC 유재석, 나눔의집에 5000만원 기부

기사승인 2018.04.14  21:36:51

공유
default_news_ad1

   
▲ 2014년 7월 9일 나눔의집을 방문해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로하는 유재석씨. 안신권 나눔의집 소장 SNS 갈무리.
4월11일 본인 이름으로 입금
2014년부터 총 26000만원

방송인 유재석씨가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문제를 알리고 인권 향상을 위한 전시교육을 진행할 국제평화인권센터건립에 힘을 보탰다.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후원시설인 나눔의 집(원장 원행 스님)414후원계좌 통장정리를 하던 중 411일 유재석씨가 5000만원 입금한 것을 알게 됐다고 밝혔다. 유재석씨의 나눔의집 할머니들을 위한 나눔행보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4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총 5차례 기부를 해왔으며 그 금액은 26000만원에 이른다.
 
후원 소식을 접한 나눔의집 이옥선 할머니는 매년 잊지 않고 너무나 큰돈을 후원해 주니 고맙고 또 고맙다고 말했다.
 
나눔의집도 피해자 할머니들의 명예회복을 위한 전당이 될 국제평화인권센터 건립을 통해 성노예 피해자 문제 해결하기 위한 노력을 다양화하겠다고 전했다.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1437호 / 2018년 4월 25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조장희 기자 banya@beopbo.com

<저작권자 © 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2
set_hot_S1N1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